MEMBER LOGIN
공지사항
  1. 통찰력게임 여행에 초대합니다~
  2. 홀로스 공동체를 열며.. 의식의 진화와 변형을 토대로
  3. 홈페이지 후원자 명단 및 관련 안내글
  4. 대승, 현상과 본질을 뛰어넘다 중권이 나왔습니다.
  5. [소식지 17호] 무의식적 느낌이 틀렸다 해도...
  6. [소식지 16호] 예상, 개인을 넘어서다

무심의 단계

이 강의는 2019년 홀로스 백일학교 졸업식에서 진행된 강의를 녹화한 것입니다. 아래는 간단한 강의 내용 소개입니다. 

 "이번 강의에서는 불교에서 말하는 팔해탈이나 구차제정 중에서 무심(無心)에 해당하는 ‘무색계’의 과정을 경험적으로 설명하게 될 것입니다. ‘마음이 어떤 목표를 향해 나아가는’ ‘욕계’와 그것을 넘어 호오가 없는 분별로 보는 ‘색계’를 넘어 드디어 분별없는 무심과 빈 마음의 단계로 접어들면 거기 몇 가지 세분화된 단계를 거치게 됨을 말합니다. 그것이 바로 ‘무색계-여기서 色이란 분별의 세계를 말함-인데, 단순히 표현한다면, 각 단계에서 체험되는 '빈 마음 체험', '비어있음을 앎', '있음에 대비된 없음', '있고 없음마저 넘어감'이라 할 수 있습니다. 즉, 분별이 없는 마음에도 그것을 세밀히 들여다보면 차이가 있다는 것입니다. 흔히들 아무것도 없음을 경험하거나 무심, 순수의식 등을 체험하였다고 하는 경우 이 네 가지 단계 중 어느 하나에 속한다고 할 수 있는데 그 차이가 확인되지 않으면 대부분은 텅 빈 ‘느낌’인 공처에 머물기 쉽습니다. 자기 관찰을 하다가 무심의 단계에 들어서면 우리는 그저 다 같다고 여기기 쉽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텅 빈 마음에 머무르게 되고 일상에서 크게 걸림이 일어나지는 않으나 그 빈 마음을 넘어서지 못해 알지 못할 답답함을 경험하게 됩니다. 이번 강의를 통해서는 무심의 경험이 일어났으나 무언가 정체되어 있다고 여기는 분들에게 자신이 어디서 막혀있는지 알아챌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그리고 아래는 전체 강의가 좀 길어서 시간별로 내용을 정리한 것이니 참고하십시오. 

01:40 욕계-움직임의 세계
04:40 색계-그저 분별하는 마음
06:10 색계의 마음 3가지
         내유상외현색(색계1)-마음의 그림과 분별
09:58 내무상외현색(색계2)-그림 없이 분별만 있다
11:25 정해탈 (색계3)
11:55 무색계
12:55 유한에서 무한으로 넘어가는 과정
13:30 ★ 공무변처(무색계1)- 빈 마음 체험 
15:05 ★ 식무변처(무색계2)- 비어있음을 앎 
17:15 ★ 무소유처(무색계3)- 있음에 대비된 '없음' 
18:30 ★ 비상비비상(무색계4)- 있음과 없음을 넘어감
19:00 멸진정 (팔해탈)
19:20 ★ 이 강의의 주제: 무색계(텅빈 상태) 
22:05 욕계-움직임의 세계
25:44 색계1 (내유상외현색)-감지™(깨어있기 용어)
28:30 색계2 (내무색상외현색)-감각™(깨어있기 용어)
31:31 마음이 텅 빔. 개별성이 없다
34:30 연습- 합창 (무심을 현상적으로 경험하는 연습)
38:00 색계3-사념청정(무심의 세계에 들어서다)
38:25 ★ 무색계1-빈마음을 경험하다
40:15 정리
42:20 주체 vs 주체감
43:24 ★ '나'가 있는 파도-> '나'가 없는 파도-> 고요한 파도-> 텅빔
49:19 거친 파도 아래 텅 빔이 있다
51:37 ★ 전체 정리
55:00 연습
57:15 ★ 그림으로 정리

월인(越因)은 '인연을 넘어서'라는 뜻입니다. 이 세상 만물과 우리 내면은 모두 '이것이 있음으로 해서 저것이 있다는 인연법칙의 소산입니다. 서로가 서로의 원인이 되어주고 있지요. 그 어느 것도 변함없는 제1원인인 것은 없습니다. 우스펜스키의 말대로 '미지(未知)가 미지를 정의하는' 현상이지요. 그것은 외부 물질세계와 내부 정신세게를 망라하여 모두 그렇습니다. 그런데 이렇게 서로가 서로의 존재를 의존하는 '인연'의 '뿌리없음'을 보면 이제 인연을 넘어서게 됩니다. 인연의 파도를 넘어선 그곳에 근원의 물만이 있을 뿐입니다. 그의 모양은 이런 저런 파도로 가득하지만 모양을 넘어선 그곳에 근원의 물만이 있을 뿐입니다. 그의 모양은 이런 저런 파도록 가득하지만 모양을 넘어선 그곳엔 오직 아무런 모양도 없는 '물'만이 존재하는 것과 같습니다. 우리의 본성은 바로 이 인연의 세계를 넘어서 있습니다. 그래서 이러한 내용을 말하는 모든 이들을 대신해 월인이라 이름하였습니다.
그 인연의 세계를 넘어 있는 곳을 향하여...
월인[越因]

새댓글 쓰기

      
편집/번역위원 모심

신청분야

생태, 환경, 신의료, 자연의학, 신과학, 의식개발, 신경제, 한국전통, 기과학, 신농법 등

문의 : 미내사 서울센터
전화 : (02) 747-2261
팩스 : (02) 747-3642
메일 : cpo@herenow.co.kr

보내실 내용 : 참가를 원하는 분야, 간단한 이력, 해주실 수 있는 내용

기부 및 후원

계좌이체로 후원하실 분께서는 아래 사항을 입력하시고 입금해 주세요.

후원금액 :

홀로스 발기인 : 1계좌 매달 5천원 이상 200만원까지 적립되면 창립발기인으로 전환, 일시불 가능합니다.

청년백일학교 후원 : 1계좌 120만원, 매달 5만원씩 2년간 후원하시면 청년들을 위한 백일학교 장학금으로 쓰입니다.

문의 : 미내사 서울센터
전화 : (02) 747-2261
팩스 : (02) 747-3642

자세히 보기

SCHEDULE
  • 깨어있기 기초/심화
    2019-06-14 14:0 ~ 2019-06-16 18:0
  • 오인회 화요모임
    2019-01-01 19:30 ~ 2019-12-31 21:0